뉴스플러스

국민대 사회과학연구소, 3·1운동 백주년 기념학술세미나 개최
박차현 19.03.12 조회수 1129

국민대학교 사회과학연구소(소장: 최항섭)는 한국이론사회학회(회장: 박경숙)와 공동으로 3·1운동 백주년 기념 학술세미나("3·1운동으로 돌아본 우리 사회 백년")를 3월 9일 오후 사회과학대학 세미나실(북악관 616호)에서 개최하였다.

이 세미나에서는 "민주공화정'의 표상과 공공미덕" , "근곡 박동완의 기독교적 자존자립의 독립정신", "3·1운동과 유교계 민족운동의 일신", "식민주의와 상징권력, 그리고 탈식민화의 가능성" 등 다양한 학제 간 발표가 이루어졌다. 독립선언을 한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인 근곡 박동완 선생의 직계 후손도 참석하여 발표하였다. 또한 우리 학교 한국역사학과 김영미 교수는 "우리에게 독립운동이란 무엇인가? 독립운동가 가족들의 트라우마가 던지는 질문"이라는 발표를 통해 구술사와 연극을 융합한 우리 학교 팀팀클래스의 교육 성과를 공유하기도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