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플러스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중 1위 차지
박차현 19.07.10 조회수 705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지난 6월 28일(금) 공개한 ‘2019년 6월 대학정보공시 결과’ 에 따르면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에서 전국 대학 중 1위를 차지했다. ‘기술이전 수입료’란 대학이 연구를 통해 획득한 성과와 기술을 기업에 이전한 대가로 지급받는 금액을 말하며, 실제로 입금된 실 수입료를 기준으로 하고 있다. 기술이전 수입료는 대학의 연구 역량 및 산학협력 우수성을 가늠할 수 있는 주요한 지표로서, 각종 재정지원사업 및 대학평가 등에 활용되고 있다. 

국민대는 2019년 6월 발표한 대학정보공시 기준 2018년도 기준 57억 8477만 1815원의 기술이전 수입료를 얻어 2위 성균관대(50억1551만8079원), 3위 서울대(42억2688만8126원) 등을 넘어 전국 대학 중 1위를 차지했다. 국민대는 지난 2014년 대학이 보유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하기 위해 기술마케팅 등을 지원하는 기술이전 전담조직(Technology Licensing Office)인 ‘기술이전센터’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대학이 보유한 기술을 이전하고 제품화 할 수 있도록 기술개발부터 사업화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해 교수와 학생의 실험실 창업과 스타트업,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이러한 배경에는 국민대가 특허청·한국특허전략개발원의 지원을 받아 수행하고 있는 IP-R&D 전략지원과 발명인터뷰-제품단위 포트폴리오 구축 지원으로 이어지는 특허기술의 전략적 사업화 지원이 있다. 특허청으로부터 IP-R&D 우수기관으로도 선정된 바 있는 국민대는 연구개발(R&D)에 특허분석을 전략적으로 접목하여 지식재산권(IP) 중심의 연구방향 설정, 사업성이 높은 고부가가치 특허 설계를 지원해 대학이 보유한 기술의 이전 및 사업화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90억원 규모의 대형 기술이전 계약을 성공시켜 산학협력단 설립 이래 최대의 기술이전 성과를 거뒀고, 올해에도 30억원 규모의 대형 기술이전 계약을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15건
순번 언론사 제 목
1 중앙일보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1위
2 조선에듀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중 1위
3 메트로신문 국민대, 지난해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57억여원… 전국 대학 중 1위
4 캠퍼스잡앤조이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전국 1위
5 뉴시스 [소식]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1위 대학 차지
6 이데일리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1위
7 스마트경제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1위'
8 아시아타임즈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대학 중 '1위'
9 브릿지경제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1위
10 머니투데이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1위' 등극
11 대학저널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중 1위
12 베리타스알파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중 1위
13 뉴데일리 국민대 ‘기술이전 수입’ 年 57억… 성대·서울대 제치고 1위
14 문화일보 국민대, 산학협력 분야 기술이전 수입료 실적 전국 대학 중 1위 차지
15 내일신문 국민대, 기술이전 수입료 '1위'